완도·장흥서 코로나19 ‘지역감염 5명’ 확진
완도·장흥서 코로나19 ‘지역감염 5명’ 확진
  • 임종욱 기자
  • 승인 2021.02.23 18: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 "심층 역학조사 등 추가감염 확산 차단 총력"
코로나19를 일으키는 사스코로나바이러스-2.
코로나19를 일으키는 사스코로나바이러스-2.

[전남/남도방송] 23일 지난밤부터 이날 오후 2시까지 코로나19 지역감염으로 완도 4명, 장흥 1명 등 5명의 확진자가 추가 발생했다.

이로써 전남지역 확진자는 총 837명으로 늘었으며, 지역감염은 769명, 해외유입이 68명이다.

장흥군에서 발생한 전남833번 확진자는 전남806번 확진자의 접촉자로 자가격리 중 발열 등 증상이 나타나 검사결과 양성으로 판정됐다.

완도군에서 발생한 전남834·835·836·837번 확진자는 전남832번 밀접접촉자로 전수조사 결과 확진자로 분류됐다.

전라남도는 완도에 역학조사관을 추가로 투입, CCTV․GPS 분석 등 확진자의 추가 동선 및 감염위험이 있는 추가 접촉자를 파악하고 감염경로를 밝히기 위해 정밀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다. 또한 완도군에 찾아가는 이동 선별검사 버스를 운영해 전수검사에 나섰다.

도 관계자는 “지역사회 추가 전파를 막기 위해선 가족·지인 모임 자제, 마스크 쓰기 등 방역수칙 준수가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타 시․도를 방문한 경우 증상 유무에 관계없이 가까운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진단검사를 받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전라남도가 지난 22일 임시선별진료소 6개소를 설치해 영암 대불산단 및 삼호조선소 종사자 등 4천 117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신속PCR검사 결과 전원 음성으로 확인됐다. 검사는 25일까지 이어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