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회재 의원, 21대 국회 ‘헌정대상 모범상’
김회재 의원, 21대 국회 ‘헌정대상 모범상’
  • 조승화 기자
  • 승인 2021.07.06 18: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 12개 항목 우수 평가...지역 숙원사업 해결 모범
더불어민주당 김회재 국회의원(여수을).
더불어민주당 김회재 국회의원(여수을).

[국회/남도방송] 김회재 국회의원(여수을)이 법률(소비자)연맹총본부에서 선정한 ‘제21대 국회의원 헌정대상 모범상’에 선정됐다.

법률연맹 총본부는 최근 제21대 국회 1차년도 국회의정활동을 평가항목별로 엄정하게 자료수집, 분석, 평가해 상위 25%인 75명의 국회의원을 헌정대상 수상자로 선정했고 밝혔다.

법률연맹 총본부는 국회의정활동을 객관적 지표인 ▲본회의 재석 ▲상임위원회 출석 ▲법안투표율 ▲처리된 대표법안발의 성적 ▲처리된 공동발의 성적 ▲국정감사 현장출석 ▲국정감사 성적 ▲대정부질문 가점 ▲예결산특별위원회 활동 ▲윤리특별위원회 감점 ▲비상설특별위원회 활동 ▲상임위 소위원회 활동 등 12개 항목의 평가기준으로 계량화해 종합적으로 평가했다.

김 의원은 지난해에도 더불어민주당과 국정감사 NGO모니터단으로부터 국토교통위원회 국정감사 우수의원으로 선정된 바 있다.

최근에는 전라선 고속철도 사업을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에 반영시키고, 여순사건 특별법을 통과시키면서 지역 현안해결에도 앞장서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김 의원은 “지난 1년 동안 성과 있는 의정활동을 위해 여수와 국회를 정말 셀 수 없이 오가며 바쁘게 뛰었는데, 이를 인정받은 것 같아 뜻깊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