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순사건 진상규명 범국민연대 19일 출범
여순사건 진상규명 범국민연대 19일 출범
  • 조승화 기자
  • 승인 2021.08.17 16: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등 전국단위 메머드급 조직 완료...기념 강연 등 준비

[순천/남도방송] 여순사건특별법 국회 통과에 따라 진상규명 및 명예회복을 위해 전국단위 범국민연대가 오는 19일 출범한다.

가칭 여순10.19범국민연대(이하 여순범국민연대) 출범준비위원회는 오는 19일 오후 2시 순천생태문화교육원에서 창립총회 및 출범식을 가질 예정이라고 밝혔다.

출범식에서는 1부 창립선언문 채택 등 창립총회에 이어 2부에서는 김정길 6.15공동선언실천 남측위원회 상임대표를 초청해 ‘8.15해방과 10.19여순항쟁 너머 한반도 평화’라는 주제로 기념강연을 가질 예정이다.

준비위원회 관계자는 “그동안 왜곡된 여순10.19가 올바르게 규명되고 진정한 명예회복을 위해 지역과 이념을 넘어 전국 시민사회 및 관련단체 등과 함께 연대해 힘을 결집시키려고 출범을 준비 중이다”면서 “과거 제주4.3명예회복위원회와 같은 잘못된 전철을 밟지 않도록 내년 출범하는 ‘여순10·19사건 진상규명및희생자명예회복위원회’와 실무위원회가 제대로 작동하는지 철저히 감시하고 견제해 나갈 것이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