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 코로나19 확진자 11명 발생...누적 562명
순천, 코로나19 확진자 11명 발생...누적 562명
  • 조승화 기자
  • 승인 2021.08.18 1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타 지역 방문 및 타 지역 방문자 접촉자 선제적 진단검사 당부
지난 11일 여수시 국동임시별관 근무 직원 중 코로나19 확진자 1명이 발생됨에 따라 여수시가 전 직원을 대상으로 코로나19 사전 진단검사를 실시하고 있다.
지난 11일 여수시 국동임시별관 근무 직원 중 코로나19 확진자 1명이 발생됨에 따라 여수시가 전 직원을 대상으로 코로나19 사전 진단검사를 실시하고 있다.

[순천/남도방송] 순천에서 지난 17일 코로나19 확진자 11명이 발생했다. 이로써 누적 확진자는 562명이다.

5명의 확진자는 친인척인 서울 서대문구 확진자의 순천 부모님댁 방문 후 집단감염되었고, 3명은 호프집 종사자 간 감염되었다. 가족간 감염을 제외한 나머지 확진자들에 대한 감염경로는 조사 중이다.

시는 확인된 확진자의 동선에 긴급방역을 완료하고, 연향동 조은프라자 앞 공영주차장에 임시 선별검사소를 꾸려 시민들이 신속히 검사받을 수 있도록 조치했다.

임채영 순천시 부시장은 18일 비대면 브리핑에서 “최근 20대~40대 젊은 층에서 확진자가 증가하고 있으며, 타지역 방문이나 타지역 거주 친인척의 방문으로 인한 감염이 지역 내 n차 감염으로 확산되고 있다.”면서 “타지역 가족들과의 만남을 자제하고 불요불급한 타지역 방문을 자제해 주실 것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아울러 “20대~30대 젊은 층에서도 사적 모임을 자제하고 4인 이하라도 사적 모임을 자제하고 동선을 최소화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어 “연령별 안내된 일정에 따라 사전예약을 진행하고 예약된 날짜에 반드시 접종할 수 있도록 협조주실 것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