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세균, 김대중 전 대통령 묘역 추모 “민주정부 4기 수립할 것” 다짐
정세균, 김대중 전 대통령 묘역 추모 “민주정부 4기 수립할 것” 다짐
  • 조승화 기자
  • 승인 2021.08.18 14: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일오전 김 전 대통령 서거 12주기 맞아, 묘역 찾아 추모 
18일오전 김 전 대통령 서거 12주기 맞아, 묘역 찾아 추모 
더불어민주당 대선 경선 후보인 정세균 전 국무총리가 고(故) 김대중 전 대통령 서거 12주기인 18일(수) 오전, 서울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을 찾아 김 전 대통령 묘역을 참배하고 “김 전 대통령의 뜻을 이어 꼭 민주정부 4기를 수립하겠다”고 다짐했다. 

[서울/남도방송] 더불어민주당 대선 경선 후보인 정세균 전 국무총리가 고 김대중 전 대통령 서거 12주기를 맞아 “대통령님 당신의 뜻을 이어 꼭 민주정부 4기를 수립하겠다”고 다짐했다.

18일 정세균 전 총리를 지지하는 모임인 균형사다리 광주·전남본부(상임대표 조오섭·김회재 의원)에 따르면 정세균 전 총리는 고 김대중 전 대통령 서거 12주기인 이날 오전 서울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을 찾아 김 전 대통령 묘역을 참배했다.

정 전 총리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저는 절체절명의 위기 속에서 대통령님을 생각한다”며 “어떤 역경 속에서도 결코 굴하지도 포기하지 않은 인동초 같은 끈질긴 희망의 힘을 믿는다”고 김 전 대통령을 추모했다.

정 전 총리는 “대통령님의 삶은 대한민국의 민주주의와 인권, 평화를 위한 헌신이었다”며 “독재에 맞서 목숨 걸고 민주주의를 지켰고 수평적 정권교체로 대한민국 민주주의의 지평을 새롭게 열었다”고 밝혔다.

정 전 총리는 “김대중 대통령님이 남기신 정신이 우리를 지탱하는 힘으로 당신께서 투쟁으로 보여주신 삶이 희망의 근거다”며 “대통령님의 정신을 이어받은 민주당은 결코 불의와 타협하지 않을 것으로 당신이 꿈꾸시던 서민과 중산층이 잘사는 나라를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지금 당신께서 눈물로 사랑하시던 국민은 코로나19라는 위기에 신음하고 있다”며 “경제적 불평등으로 인한 격차는 더 크게 벌어지고 사회는 세대, 성별, 빈부, 노사로 나뉘어져 갈등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 “당신을 압제하던 수구세력은 다시 발호하여 특권을 내려놓지 않으려 저항하고 있다”며 “정치는 물론이며 언론과 행정부, 검찰과 사법부, 경제까지 수구의 카르텔은 똘똘 뭉쳐 진보역사의 발목을 잡고 있다”고 밝혔다.

덧붙여 “지금 우린 올바른 대한민국 역사를 이어가느냐 다시 역사의 수레바퀴를 돌리느냐 기로에 서 있다”며 “정권재창출로 4기 민주정부를 수립해야 역사의 퇴행을 막을 수 있다”고 강조했다.

더불어민주당 대선 경선 후보인 정세균 전 국무총리가 고(故) 김대중 전 대통령 서거 12주기인 18일(수) 오전, 서울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을 찾아 김 전 대통령 묘역을 참배하고 “김 전 대통령의 뜻을 이어 꼭 민주정부 4기를 수립하겠다”고 다짐했다.
더불어민주당 대선 경선 후보인 정세균 전 국무총리가 고(故) 김대중 전 대통령 서거 12주기인 18일(수) 오전, 서울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을 찾아 김 전 대통령 묘역을 참배하고 “김 전 대통령의 뜻을 이어 꼭 민주정부 4기를 수립하겠다”고 다짐했다.
더불어민주당 대선 경선 후보인 정세균 전 국무총리가 고(故) 김대중 전 대통령 서거 12주기인 18일(수) 오전, 서울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을 찾아 김 전 대통령 묘역을 참배하고 “김 전 대통령의 뜻을 이어 꼭 민주정부 4기를 수립하겠다”고 다짐했다.
더불어민주당 대선 경선 후보인 정세균 전 국무총리가 고(故) 김대중 전 대통령 서거 12주기인 18일(수) 오전, 서울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을 찾아 김 전 대통령 묘역을 참배하고 “김 전 대통령의 뜻을 이어 꼭 민주정부 4기를 수립하겠다”고 다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