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추석맞이 농촌융복합 인증제품 판촉
전남도, 추석맞이 농촌융복합 인증제품 판촉
  • 임종욱 기자
  • 승인 2021.09.06 08: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19일까지 광주․성남․대전 유명백화점서 우수 농수특산물 선보여
남도장터 누리집 메인.
남도장터 누리집 메인.

[전남/남도방송] 전라남도는 추석을 맞아 오는 19일까지 도시민이 전남 우수 농수특산물을 만나보도록 광주, 대전, 경기 성남의 유명백화점에서 전남 농수특산물 농촌융복합 인증제품 판촉전을 펼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전남도와 전남농업6차산업화지원센터, 광주 신세계백화점, 롯데백화점 분당점, 대전 세이백화점이 협력해 코로나19로 힘든 업체의 경영난을 해소하고 안정적 판로를 구축하기 위해 마련했다.

지역별로 ▲6일부터 16일까지 광주 신세계백화점 ▲9일부터 19일까지 롯데백화점 분당점(성남시) ▲10일부터 16일까지 대전 세이백화점에서 각각 진행한다. 

일반인에게는 생소할 수 있는 농촌융복합 인증제품의 홍보와 인지도 향상을 위해 농수특산물뿐만 아니라 우수 가공제품도 선보인다.

주요 제품은 ▲보성 갈멜농원 녹용즙 ▲장성 북하특품사업단 젓갈 ▲나주 장수식품 배즙 ▲해남 천사의 땅 고춧가루 ▲고흥 농업회사법인 담우 장아찌 ▲광양 해누리 파프리카분말 ▲함평애푸드 한과 등이다. 가격대는 1만~2만 원부터 30만 원까지 다양하다.

‘농촌융복합산업 인증사업자’는 농식품부가 지역 농산물을 사용하는 농촌융복합 관련 사업자를 대상으로 성장 가능성, 기존 제품과의 차별성 등 심사를 거쳐 인증한다.

전남도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농수축산물 판로에 어려운 농어업인을 위해 이번 특별전을 기획했다”며 “다가오는 추석 연휴 고향의 넉넉한 인심을 느끼도록 전남의 우수 농수특산물을 선물할 것”을 당부했다.

이밖에 전남도가 운영하는 온라인 쇼핑몰인 ‘남도장터’에서도 한가위를 맞아 14일까지 추석맞이 기획전 특판행사를 한다. 1만~2만 원대 알뜰 선물세트부터 8만~9만 원의 프리미엄 선물세트까지 소비자 기호에 맞게 구입하도록 다양한 제품을 준비했다. 최대 65% 할인된 가격으로 구입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