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리산국립공원, 태풍 ‘찬투’북상으로 탐방로 전면통제
지리산국립공원, 태풍 ‘찬투’북상으로 탐방로 전면통제
  • 이도연 기자
  • 승인 2021.09.16 16: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탐방로 통제 및 재난취약지구 점검 등 재해예방활동 강화

[구례/남도방송] 국립공원공단 지리산국립공원전남사무소는 제14호 태풍 ‘찬투’의 영향으로 탐방객 안전을 위해 지리산 전체 탐방로를 16일부터 사전 통제한다고 밝혔다.

탐방로 통제는 9월 16일 오후 2시부터 지리산국립공원 전체 탐방로는 통제되며 16일 밤부터 지리산 전역에 강풍을 동반한 많은 비가 예보됨에 따라 태풍 피해예방을 위한 재난취약지구 점검을 실시하는 등 사전 안전조치 및 비상근무체제에 돌입한다.

통제된 탐방로는 기상특보 해제 시, 안전점검 완료 후 이상이 없을 경우 개방 될 예정이며 개방일시는 국립공단 홈페이지에 공지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