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대 총학생회 박관현 열사 39주기 추모
전남대 총학생회 박관현 열사 39주기 추모
  • 임예지 기자
  • 승인 2021.10.18 1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남도방송] 전남대 총학생회가 박관현 열사 39주기를 맞아 묘소를 참배하며 추모했다.  

총학생회는 지난 12일 5.18 구묘역의 박관현 열사 묘소를 참배하고, 1980년 당시 총학생회장으로서 광주 민주화운동을 주도하고 민주화를 위해 헌신한 열사의 뜻을 기렸다. 

박관현 열사는 1980년 당시 전남대학교 총학생회장으로서, 5.18 광주 민주화운동을 주도한 인물 중 하나로, 1982년 내란중요임무종사 혐의로 체포된 뒤 옥중 단식 투쟁 끝에 사망했다. 

이명노 총학생회장은 “목숨을 걸어 무엇인가를 이루려 한다는 것은 굉장히 어려운 일인데, 박관현 선배님은 목숨을 바쳐 이 땅의 민주주의를 위해 노력하셨다.”며 “박관현 열사와 같은 나이에 같은 직책을 맡고 있는 사람으로서 어깨가 더욱 무거워진다.”고 말했다.

이어 “시대가 바뀌면서 총학생회의 역할에도 많은 변화가 생겼지만, 선배님들의 헌신에 부끄럽지 않은 총학생회장으로서 학생들의 일상 개선을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