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전시장 방문객에게 남도장터 할인권 쏜다
현대차 전시장 방문객에게 남도장터 할인권 쏜다
  • 임종욱 기자
  • 승인 2021.11.08 08: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도-현대차 광주전남본부, 농수축산물 소비촉진 이벤트

[전남/남도방송] 전라남도와 현대자동차 광주전남지역본부가 코로나19로 힘든 농어민과 소상공인의 소득 증대를 위해 농수축산물 소비 촉진에 손을 맞잡았다.

이번 협업은 전남도가 운영하는 온라인 쇼핑몰 ‘남도장터’에서의 비대면 소비촉진을 위한 상생 이벤트로, 오는 30일까지 진행한다.

현대자동차 광주전남지역본부는 이벤트 기간 전남권 33개 전시장에 방문한 고객 중 선착순 500명에게 남도장터 1만 원 할인쿠폰을 제공한다. 할인쿠폰 유효기간은 12월 5일까지다.

이벤트 종료 후에는 추첨으로 남도장터에서 판매 중인 전남산 쌀을 포함한 풍성한 경품을 지급해 소비 촉진을 이어간다.

남도장터에선 1인당 최대 1만 원 한도에서 사용할 수 있는 코리아 세일 페스타 20% 할인쿠폰과 농축산물 20% 할인쿠폰도 제공한다. 현대자동차가 제공한 할인쿠폰과 중복 사용할 수 있어, 최대 3만 원의 할인 혜택이 있다.

강하춘 전남도 농식품유통과장은 “지난해 SK텔레콤에 이은 현대자동차와의 상생 이벤트가 지역 농수축산물 홍보와 판매 촉진에 큰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며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기업과 지속적으로 협업해 농수축산물 판로를 확대하고, 기업이 주민으로부터 받은 사랑을 지역사회에 환원하는 기회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9월 말 현재 남도장터에는 1천576개 업체가 입점했다. 올 들어 9월 말까지 321억 원의 매출을 달성해 전국 지자체 쇼핑몰 중 매출액 1위를 기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