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만잡월드 개장 2개월 4만6000여명 방문...직업교육 산실 기대
순천만잡월드 개장 2개월 4만6000여명 방문...직업교육 산실 기대
  • 조승화 기자
  • 승인 2022.01.11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태문화도시 특화프로그램 갖춰...올해 방문객 21만명 달성 목표
순천만잡월드.
순천만잡월드.

[순천/남도방송] 호남권 최초의 직업체험 교육기관인 순천만잡월드의 방문율이 개장 2개월만에 4만6000명을 돌파했다.

시는 지난해 10월 정식 개장한 이후 2개월 여만에 4만6196명, 하루 평균 690명이 다녀갔다고 밝혔다.

시는 올해 순천만잡월드 방문객 21만명을 목표로, 미래 인재양성의 중추적 역할을 수행하는 교육기관으로서의 초석을 다진다는 계획이다.

운영시스템 보강을 통해 체험기록 경신, 미션수행에 따른 인센티브 적립·사용으로 재방문을 유도하고, 체험관별 소요시간 및 대기시간을 조정하여 체험자의 만족도를 높인다는 복안이다.

또, 월·연간 이용권 등 입장료 체계 다양화, 생태문화도시 특성을 살린 특화프로그램 개발 등 고객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한다.

특히 순천의 미래먹거리로 손꼽히는 4차 산업 관련 사물인터넷, 로봇, 빅데이터, 앱개발 체험의 전문성과 차별성 갖춘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어린이들의 진로·직업 흥미유발을 위한 연령별 체험 프로그램, 협동심을 함양시킬 수 있는 단체 미션 프로젝트 프로그램 등 순천만잡월드와 5G 체험관을 연계한 체험 프로그램로 마련했다.

장기적으로는 지속적인 체험공간 리뉴얼과 기업의 사회공헌활동 연계, 미래 유망직종 체험프로그램 도입 등으로 호남권을 대표하는 거점형 직업체험관으로 정착한다는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순천만잡월드에서 모든 학생의 꿈을 키우는 학생 성장중심의 교육을 실현해 나가겠다”면서 “다양한 선택형 진로탐색·설정 프로그램을 제공해 학생들이 다양한 체험·경험을 통해 올바른 직업관을 갖고 스스로의 미래를 설계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순천만잡월드 내 직업체험 프로그램 운영 모습.
순천만잡월드 내 직업체험 프로그램 운영 모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