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례군, 군민에 재난지원금 10만원씩 지급
구례군, 군민에 재난지원금 10만원씩 지급
  • 김승모 기자
  • 승인 2022.01.18 09: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4일부터 지급..구례 사랑 상품권으로 주소지 읍면사무소에서 배부

[구례/남도방송] 구례군은 코로나19 재난지원금으로 군민 모두에게 1인당 10만원 씩 지급한다.

지원금은 이달 24일부터 2월 23일까지 주소지 읍면사무소에서 구례사랑상품권으로 현장 배부한다. 다만 인구가 많은 구례읍은 별도의 배부 계획에 따라 지급할 방침이다.   

대상은 1월 1일을 기준으로 구례군에 주민등록을 두고 있는 군민과 구례군에 체류지를 두고 있는 결혼 이민자 및 영주 체류자격을 취득한 외국인 등 2만5423명이다. 재외국민 및 거주 불명자는 대상에서 제외된다. 

주민등록표상 동일세대 가족은 세대주 지급이 원칙이다. 세대주가 부득이한 사정으로 방문이 불가할 경우 세대원 및 대리인이 대리로 신청할 수 있다. 동거인은 본인신청이 원칙이나, 부득이한 경우 동거인의 위임을 받은 자가 대리로 신청이 가능하다.

군은 지난 14일 의회에 재난지원금 지급을 위한 추가경정 예산안을 제출했다. 의회는 17일 원 포인트 임시회를 열고 추경 예산안을 의결했다.

구례군의 재난지원금은 총 25억5천만 원 가량의 예산이 소요될 것으로 예상된다. 구례군은 순세계잉여금을 활용해 재원을 마련했다.

김순호 구례군수는 "홍수피해 복구에 많은 재원이 소요되는 어려운 재정 여건이지만 어려움을 겪고 계신 군민들을 지원하는 것이 먼저라고 판단했다"며 "코로나19 방역을 위해 동참해주시고 고통을 분담해주신 군민들에게 작은 힘이 되기를 바란다" 고 말했다.

재난지원금으로 지급될 구례사랑상품권은 구례의 전통시장 등 가맹점에서만 사용할 수 있어 명절을 앞둔 지역 소상공인에게도 도움이 될 전망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