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오봉 여수시장 "경선 결과 겸허히 수용"
권오봉 여수시장 "경선 결과 겸허히 수용"
  • 조승화 기자
  • 승인 2022.05.12 0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론조사 의혹·관련자 책임 반드시 물어야 할 것"
더불어민주당 소속 권오봉 여수시장이 지난 7일 여수 시청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6.1지방선거 여수시장 재선 출마를 공식 선언하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소속 권오봉 여수시장이 지난 7일 여수 시청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6.1지방선거 여수시장 재선 출마를 공식 선언하고 있다.

[여수/남도방송] 6·1 지방선거 여수시장에 출마해 더불어민주당 최종 후보 선출에 실패한 권오봉 여수시장이 경선 결과를 겸허히 수용하겠다고 밝혔다.

권 시장은 지난 11일 입장문을 통해 "지난 4년간 여수시장으로, 4월 5일 이후 여수시장 예비후보로 저에게 성원과 격려를 보내며 함께 해주신 여러분께 진심으로 깊이 감사드린다"고 고개 숙였다.

그는 "저의 부족함으로 기대에 부응하지 못하고 최종 경선에 막혀 최초 연임 시장을 향한 저와 여러분의 간절했던 꿈을 여기서 접어야 할 것 같다"면서 "더불어민주당의 경선 결과를 겸허하게 수용한다"고 밝혔다.

권 시장은 "하지만 이번 경선 과정에서 발생한 여론조사 의혹은 추후에라도 명명백백하게 밝혀져야 하며 관련자가 있다면 반드시 책임을 물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권오봉 시장은 "이제 7대 여수시장으로서 업무에 복귀해 남은 임기를 잘 마무리 하겠다"면서 "선거운동 기간 중 손잡아주고 등 두드려준 시민 여러분과 특히 단톡방에 모여 한마음으로 응원해준 따뜻한 마음은 영원히 잊지 않고 간직하겠다"고 전했다.

이어 "언제 어디서나 여수발전과 시민 행복을 기원하며 저의 역할이 요구되면 성실히 수행하도록 하겠다"며 "부족한 여건에서도 혼신의 노력을 기울여준 선거사무실 가족과 자원봉사자, 각계 각 지역의 지지자 여러분의 헌신과 희생에 존경과 사랑의 마음을 전한다"고 말했다.

더불어민주당이 지난 7일 발표한 여수시장 경선 결선 투표 결과 정기명 후보 60.43%, 권오봉 후보 39.57%로 정 후보가 20.86%P 차로 승리했다.

권오봉 후보 측은 여론조사 중복 투표 및 경선 선거인단 모집단 구성의 문제 등을 들어 민주당 최종 경선 결선투표에 대해 이의를 제기하고 재심 신청 및 진상규명을 촉구했다. 11일 민주당 중앙당 비대위는 재심 신청을 기각했다.

권오봉 후보 선거사무소는 12일 오전 해단식을 갖고 선거 일정을 마무리 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