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엄사 모기장영화음악회·사성암 영화음악회 개최
화엄사 모기장영화음악회·사성암 영화음악회 개최
  • 조승화 기자
  • 승인 2022.07.14 15: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엄사 8월 6일 저녁 7시 30분 · 사성암 8월 27일 저녁 7시
구례 화엄사.
구례 화엄사.

[구례/남도방송] 천년고찰 지리산 화엄사(주지 덕문스님)가 두 번째 모기장영화음악회를 개최한다.

음악평론가 조희창과 함께 하는 ‘반딧불 로망스’를 부제로 열리는 2022 화엄사 모기장영화음악회는 지난해에 이어 지리산에서 맛보는 두 번째 추억여행으로 한 여름밤, 연인과 가족, 도반에게 낭만과 서정시를 선사하게 된다. 

이번 모기장영화음악회에서도 전국에서 신청한 참가자들과 지역민들, 해외이주민 등이 참석하게 되며 영화사에 빛나는 불멸의 영화장면을 최정상의 연주자가 무대에 올라 연주하게 되는데 음악평론가 조희창이 음악감독을 맡아 해설을 곁들이게 되는 특별한 진행이다. 

전국 각지에서 참가를 득한 영화음악 애호가들은 반딧불이 반짝이는 화엄사 화엄원 마당에 마련된 1백여 개의 모기장 속에서 옥수수와 감자를 먹으며 불멸의 영화 속으로 떠나게 된다. 

영화 속 음악을 정상급 연주자들이 연주하는 장면은 영화를 보는 재미와 음악을 감상하는 즐거움, 두 가지 호사를 동시에 누리게 된다. 

특히 이번 모기장영화음악회에는 이탈리아, 프랑스, 미국, 홍콩으로 음악여행을 떠나게 되는데 기타와 해금, 아코디언, 콘트라베이스에 보컬가수의 목소리로 참석대중을 감동시키게 될 것이다.

영화 일 포스티노, 시네마천국, 첨밀밀, 흑인 오르페, 여인의 향기를 감상하며 그 영화 속 연주곡들을 박윤우(기타리스트), 데이브 유(아코디언), 송미호(콘트라베이스), 고수정(해금), 러스트(보컬)의 탁월한 연주세계를 덤으로 얻어가는 시간이 될 것이다. 

이번 모기장영화음악회는 오는 8월 6일 저녁 7시 30분에 시작하여 9시까지 진행된다. 

화엄사 말사 사성암(주지 우석스님)에서도 8월 27일 저녁 7시 첫 번째 영화극장이 마련된다. 「낙락극장」이라는 이름으로 열리게 될 사성암 영화극장은 ‘ 영화 톡! 음악 톡! 이라는 부제로 역시 음악 평론가 조희창의 맛깔스런 해설로 진행되는데, 사성암은 몇 해 전 구례지역에 폭우가 내려 소떼가 암자로 올라 참변을 피한 사찰로도 유명하다.
 
사성암의 영화극장에는 영화 워낭소리의 이충렬감독이 무대에 올라 영화를 소개하는 순서도 갖게 된다. 사성암은 화엄사 홈페이지와 전화(010-6243-4544)를 통해 참가신청의 접수를 받게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