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中 산시성, ‘우정…아름다운 미래 설계’ 나서
전남도-中 산시성, ‘우정…아름다운 미래 설계’ 나서
  • 임종욱 기자
  • 승인 2022.08.02 15: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매결연 5주년 기념행사 개막…수출․관광․청소년 교류회 등 다채

[전남/남도방송] 전라남도는 중국 산시성(山西省)과 자매결연 5주년을 기념하는 교류 행사 개막식을 2일 개최했다.

두 지역은 2007년 교류를 시작해 2017년 정식 자매결연을 하고 협력을 확대해왔다.

한중 온라인으로 개최한 이번 개막식은 ‘지속되는 우정, 아름다운 미래 설계’라는 주제로 김영록 전라남도지사, 린우(林武) 산시성 당서기가 참석한 가운데 두 지역 소개, 한중 청소년 숏폼 콘텐츠 공모전 수상작 시상식 등을 하고 5주년 기념행사의 시작을 알렸다. 

전남도와 산시성 청소년이 직접 제작한 짧은 영상(숏폼) 콘텐츠 총 43개를 상대지역 청소년이 직접 평가해 총 7개의 영상이 대상, 최우수상, 우수상을 받았다.

개막행사에는 한중수교 30주년을 맞아 특별히 두 나라 외교부를 대표해 장청강(張承剛) 주광주중국총영사, 박상광 주중한국대사관 참사관 등이 함께했다.

린우 산시성 당서기는 “전남도와 산시성은 그동안 상호 협력을 촉진하고 공동 발전을 추구하면서 코로나19로 어려울 때 함께 돕는 깊은 우정을 자랑했다”며 “앞으로 에너지 절감, 스마트 농업 등 여러 산업 분야와 문화․관광 분야의 협력, 인문 교류를 더욱 확대하자”고 제안했다.

김영록 지사는 최근 산시성의 역동적 발전 성과를 축하하면서 “전남도는 대전환의 시대를 맞아 세계로 웅비하는 대도약을 힘차게 준비하고 있다”며 “앞으로 에너지, 환경, 관광을 비롯한 다양한 분야에서 더욱 긴밀하게 협력하자”고 화답했다. 

전남도-산시성 자매결연 5주년 기념행사는 개막식을 시작으로 4일까지 수출 상담회, 관광 홍보회, 청소년 교류회 등 분야별 교류회를 다양하게 개최한다. 또한 도민이 함께하도록 8일까지 전남도청, 9일부터 20일까지 도립도서관에서 산시성 홍보 사진전을 여는 한편 유튜브를 제작해 으뜸전남튜브에 게시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