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관규 순천시장, 농업·농촌 발전 이바지한 농업인 5명에게 시장상 수여 
노관규 순천시장, 농업·농촌 발전 이바지한 농업인 5명에게 시장상 수여 
  • 양준석 기자
  • 승인 2022.11.22 17: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순천/남도방송] 노관규 순천시장은 22일 순천 팔마체육관에서 열린 순천농협 창립 50주년&농업인의 날 기념 조합원 ‘한마음 대축제’에 참석해 순천농협 창립 50주년을 축하하고 농업·농촌 발전과 농업인의 권익 증진을 위해 애쓰는 농업인과 농협 임직원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이날 행사에는 노관규 순천시장, 김영록 전남도지사, 소병철 국회의원, 서동욱 전남도의회의장, 정병회 순천시의회의장과 농업관련기관 단체장, 타 지역 농·축협 조합장 및 농업인 조합원 등 5천여 명이 참석했다. 

1972년 창립한 순천농협은 2021년 기준 총 자산 약 3조 원, 조합원 1만 8천여 명의 전국 최대 지역농협으로 발돋움했다.

노 시장은 기념행사에서 “갈수록 어려워지는 농업·농촌 환경 속에 농업인과 농협·순천시가 기존의 틀을 깬 과감한 혁신이 필요하다.”라며 “순천시가 스마트팜 조성, 농업 시설비 지원 등으로 농업을 선도하고, 청년들이 억대 수입을 보장받을 수 있는 대한민국 표준 모델을 창조할 수 있도록 모두의 힘을 모아 주시기 바란다.”라며 농업인과 농협의 응원을 부탁했다.

또, “순천농협이 농민과 농정의 동반자로서 농업인의 소득증대와 권익 증진을 위해 앞으로도 책임 있는 동반자의 역할”을 해달라고 부탁하며 “‘풍요로운 농촌, 행복한 삶의 동반자’를 향한 순천농협의 힘찬 변화와 혁신을 기대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