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칼텍스 여수 예울마루 연말 공연 풍성
GS칼텍스 여수 예울마루 연말 공연 풍성
  • 조승화 기자
  • 승인 2022.11.30 09: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려한 뮤지컬, 아름다운 클래식, 유쾌한 연극, 감성적인 재즈 공연 연달아
크리스마스 재즈 나잇.
크리스마스 재즈 나잇.

[여수/남도방송] GS칼텍스 여수 예울마루가 연말을 맞아 뮤지컬, 클래식, 연극, 재즈오케스트라 등 다채로운 공연을 펼친다.

내달 3일~4일에는 뮤지컬 <킹키부츠>가 예울마루 대극장에서 펼쳐진다. <킹키부츠>는 신나는 음악과 화려한 볼거리, 탄탄한 스토리를 갖춘 쇼 뮤지컬의 대명사로 폐업 위기에 처한 구두 공장을 물려받게 된 ‘찰리’가 전혀 다른 생각과 스타일을 가지고 있는 유쾌한 남자 ‘롤라’를 만나 새로운 영감을 받고 남자가 신는 80cm  길이의 ‘킹키부츠’를 제작하며 펼쳐지는 좌충우돌 코믹감동 스토리이다. 김호영, 신재림, 최재림, 강홍석, 서경수, 고창석 등 최고의 뮤지컬 배우들이 캐스팅 되어 관객에 기대를 모으고 있다. 

8일에는 브런치콘서트 <크리스마스 첼로의 성가>가 대극장에서 펼쳐진다. 사람의 목소리를 닮아 편안함과 경건함을 선사하는 악기, 첼로와 매해 찾아오는 전 지구적 행사인 크리스마스, 그리고 클래식 음악과의 연결점을 찾아 관객에게 흥미로운 시간을 선사할 예정이다. 떠오르는 신예로 각광받고 있는 4명의 남성 첼리스트가 출연해 슈베르트의 ‘아베 마리아’와 라벨의 ‘볼레로’ 등의 클래식 음악과 크리스마스에 빠지지 않고 울려 펴지는 성가와 캐롤 등 다양한 음악이 첼로 4중주로 연주될 예정이다. 

크리스마스 분위기가 본격적으로 시작될 12월 중순부터는 가족, 연인이 함께 즐길 수 있는 공연이 준비되어 있다. 

16일부터 25일까지 연극 <라이어 2>가 예울마루 소극장에서 개최된다. 
연극 ‘라이어’ 시리즈는 국내 최장기, 최다 공연 횟수, 최대 관객이라는 기록을 갱신하며 ‘국민 연극’이라는 별명을 가지고 있는 히트작이다. 연극 ‘라이어’는 각 시리즈의 스토리가 다른 옴니버스로 구성된 작품으로 기존 1탄을 관람하지 않은 관객도 쉽게 관람이 가능하다. 빠른 전개와 예상불가한 상황 속에서 실없이 웃음을 주는 연극<라이어2>는 두 부인을 두고 20년 동안 바쁘게 살아온 스미스가 두 부인 사이에서 낳은 자녀들이 인터넷채팅을 통해 만나게 되면서 벌어지는 좌충우돌 스토리를 그린 코믹 연극이다. 

365일 중에 가장 로맨틱한 날인 크리스마스 이브, 12월 24일에는 <크리스마스 재즈나잇>이 대극장에서 개최된다. 재즈밴드오케스트라와 감성적인 재즈보컬 애쉬, 트럼페터 오재철 등 국내 대표 재즈 아티스트들의 출연할 이번 공연은 크리스마스 캐롤과 영화OST를 통해 연인과 가족에게 잊지 못할 크리스마스 이브의 추억을 선사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