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도시공사 前 사장 배임수재 혐의 경찰 조사
여수도시공사 前 사장 배임수재 혐의 경찰 조사
  • 조승화 기자
  • 승인 2011.02.23 17: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찰 조사...시민단체 도시공사 청산 촉구

[여수/남도방송] 이동국 전 여수도시공사 사장이 배임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고 있는 가운데 시민단체들이 도시공사 청산을 촉구하고 나섰다.

사건 조사를 진행중인 여수경찰은 이 전 사장이 지난해 6월 퇴임 기간까지 공사에 재산상 손실을 끼친혐의로 여수시도시공사에 피소한 것으로 알려졌다.

여수시도시공사는 그 동안 사업성과 부족, 예산낭비, 무분별한 개발논란, 행안부 청산권고 등 폐지 여론이 비등했으며 이번 수사의 결과에 따라 존폐 분수령이 될것으로 보인다.

한편 여수시민협은 23일 성명서를 통해 수사당국에서 도시공사 전 사장의 업무상 배임혐의 입증은 물론 다른인사의 연루 가능성은 없는지 수사 인력 보강을 통해 철저하고 신속하게 확대 수사할 것을 촉구하고 도시공사에서 현 여수시장의 지방선거 공약사항인 도시공사 청산 작업에 구체적으로 나설 것을 요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