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시장님들 재산, 어느정도 인가 봤더니…
우리 시장님들 재산, 어느정도 인가 봤더니…
  • 조승화 기자
  • 승인 2011.03.28 15: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수/남도방송] 정부 공직자윤리위원회가 지난 25일 ‘2011년도 고위공직자 재산’을 공개한 가운데 전남동부권 3개시 시장들의 재산변동이 극과극을 이루고 있다.

우선 김충석 여수시장의 올해 재산신고액은 33억1400여만원으로 지난해 신고한 26억4900만원보다 6억6000여만원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증가 사유는 사업소득, 봉급저축, 정기적금 이자소득 등이다.

김 시장은 농협 5921만원(4481만원 증가), (주)토마토2저축은행 4702만원(4702만원 증가) 등 예금액이 4억8800만원으로 지난해 4억600만원보다 약 8000만원 정도가 늘었다.

부인 국말순 여사는 수협 4억3609만원(4억2471만원 증가), 교보생명보험 1억5957만원 등 11억1931만원으로 지난해 7억1852만원 보다 4억원 정도가 늘었다.

노관규 순천시장의 경우 올해 재산신고액은 18억1700만원으로 지난해 신고한 17억7100만원보다 약 4600만원 증가했다.

예금이자 및 급여저축 등의 부분에서 1700만원 증가한 것으로 농협1790만원(1100만원 증가), 삼성생명보험712만원(60만원 증가) 등으로 나타났으며, 배우자의 신고액은 6억200만원으로 나타났다.

또 지난해 6.2지방선거보전 비용으로 들인 1억5000만원을 전액 상환받았다

이성웅 광양시장의 경우 올해 신고액은 2억4800만원으로 지난해 신고한 2억3500만원보다 1400만원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