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방차 출동로 확보에 최선을
소방차 출동로 확보에 최선을
  • 광양소방서 양진철
  • 승인 2011.10.21 18: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자투고/남도방송] 소방관들은 화재와의 싸움 뿐 아니라 시간과의 싸움을 벌인다.

화재진압, 인명구조 등에서 인명피해와 재산피해를 줄이는 가장 큰 요소는 신속한 출동에 있다. 즉, 신속한 출동이 되었을 때 적절한 응급처치나 현장활동이 이루어져 시민들의 생명과 재산을 지킬 수 있다.

화재는 초기대응 5분이 가장 중요하다. 화재는 진압이 가능한 화재 초기인 5분이내에 도착하여 초기진압을 하는 것이 가장 효과적이며, 인명피해와 재산피해를 막기위한 가장 소중한 시간이다.

초기대응 5분은 화재 뿐만 아니라 구조․구급활동에 있어서도 아주 중요하다. 응급환자의 경우 4분 이내가 골든타임이라고 한다. 심정지 환자의 경우에는 4분 경과 후 1분마다 생존율이 7~10%씩 감소하고 10분 경과시 생존율은 5% 미만으로 감소한다는 연구 결과가 있다.

이렇듯 모든 화재․구조․구급은 소방출동대가 얼마나 빨리 현장에 도착하느냐에 따라 인명의 생사여부가 결정된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그래서 소방차 출동시 1분1초라도 빨리 도착하기 위해 경광등을 켜고 사이렌을 울리며 중앙선을 넘고 신호를 무시하면서 무리한 출동을 한다.

무리한 출동이 위험한 줄은 알지만 생사의 기로에 놓인 시민을 생각하면 필연적으로 할 수 밖에 없는 행위이다. 또 다른 문제는 아파트 단지나 좁은 골목길 이면도로 등 소방출동로를 막는 불법 주ㆍ정차 차량이다.

특히 아파트 내 양면 주차, 좁은 골목길 주차, 도로 모퉁이 주차 등으로 육중한 소방차량이 진입하지 못하여 현장활동이 지연된다면 결국 모든 피해는 소방차와 구급차의 도착만을 기다리는 시민들에게 고스란히 돌아갈 것이다.

공공의 안전을 위해 주․정차 금지구역에 차량을 주차하는 일이 없도록 해야 하고 골목길 등에 부득이 주차할 경우는 소방차가 충분히 통과 할 수 있는 공간을 확보해야 하며 출동 중인 소방차량을 발견하면 곧바로 정지해 먼저 통과할 수 있도록 길을 열어주어야 한다.

작은 것에서부터 양보하고 실천하는 행동이 내 자신 뿐 아니라 내 이웃의 생명과 재산을 지키는 길임을 명심하고 소방차출동로 확보에 다함께 적극적으로 동참하기를 바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