꼭 알아야 할 하임리히법
꼭 알아야 할 하임리히법
  • 소방사 김성준
  • 승인 2017.04.22 14: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고/여수119구조대] 음식을 먹다가 목에 걸리는 예상치 못한 상황이 가끔 발생할 수 있다. 예를 들어 어린이가 캡슐로 된 마이신이나 젤리 등을 먹다가 목에 걸려 질식사하거나 노인이 찹쌀떡에 목이 막혀 사망하는 경우 등이 있다.

여수소방서 화학119구조대 소방사 김성준

이런 상황이 발생했을 때 조치를 잘 하려면 미리 하임리히법을 배워두는 것이 좋다. 하임리히법은 약물, 음식 등이 목에 걸려 질식 상태에 빠졌을 때 실시하는 응급처치법이다.

음식으로 기도가 막혔다고 판단되면 우선 말을 시킨다. 환자가 말을 할 수 있거나 기침을 계속하며 숨을 계속 쉴 수 있다면 옆에서 조용히 지켜보면서 기침을 하도록 유발한다.

그러나 말을 하지 못하거나 숨을 쉬지 못하면 등 뒤에서 주먹을 쥔 손을 배꼽과 명치의 중간정도에 위치시키고 그 주먹 쥔 손의 엄지가 배에 닿도록 한다. 그리고 강하게 힘을 주면서 배를 안쪽으로 눌러서 걸린 음식물이 나올 수 있도록 상측으로 5회 정도 당겨준다. 이물질이 제거되거나 119 도착 시까지 복부 밀어내기를 반복한다.

응급상황이 발생했을 때 대처하는 방법을 알고 있는 것도 중요하지만 평소에 잘못된 식습관을 고쳐 위험한 상황을 만들지 않도록 노력하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