향토사 연구 두 친구 후학 위한 인재육성장학기금 기탁
향토사 연구 두 친구 후학 위한 인재육성장학기금 기탁
  • 안병호 기자
  • 승인 2018.06.04 17: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상찬 문화관광해설협회장, 김희태 문화재전문위원「장흥읍지」 원고료 1백만원 기탁

장흥 향토사연구에 매진해 온 두 친구가 원고료로 받은 1백만원을 장흥군 인재육성장학금으로 기탁하여 화제다.

김상찬(61) 장흥문화관광해설협회장과 김희태(61) 전남도청 문화재전문위원은 장흥문화원(원장 이금호)에서 발간한 <장흥읍지> 문화유산편 조사 집필에 참여하면서 지급된 원고료를 장학금으로 기탁한 것

문림의향 장흥의 역사문화 전통을 미래 세대가 이어갈 수 있도록 인재 육성에 힘을 보탠다는 뜻을 담았다고 한다.

장흥읍면지는 1993년 유치면지를 시작으로 올해 초 장흥읍지 발간으로 마무리 되었다.

김상찬회장은 장흥읍지 편찬위원, 장흥향토사회, 환경운동연합, 사단법인 한들문화 대표, 문화관광해설사로 활동하고 있으며, 김희태전문위원은 장흥문화원 자문위원, 장흥향토사회원으로 활동하며 장흥 향토학 관련 논문 자료 90여편을 집필했다.

그리고 정남진장흥도서관에 두 차례에 걸쳐 향토자료 6천 5백권 기증(2011), 인재육성장학회에 3백만원(2011, 2015) 기탁, 청소년수련관 방과후 아카데미(별칭 꼭다 배움터)에 1백만원(2015)을 기탁하는 등 사회공헌활동을 해 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