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 거문도 동방해상서 음주운항 충돌 사고
여수 거문도 동방해상서 음주운항 충돌 사고
  • 조승화 기자
  • 승인 2020.04.02 0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피해선박 좌현 일부 파공...인명피해 없어

[여수/남도방송] 여수 거문도 동방 해상에서 음주운항으로 인한 선박 간 충돌사고가 발생했다.

여수해경에 따르면 2일 오전 4시47분께 여수시 삼산면 거문도 방파제 동방 약 500미터 해상에서 정박 중이던 어획물 운반선 A호(499t)와 대형외끌이 저인망 B호(75t) 간 충돌사고가 발생했다.

두 사고선박의 인명피해 및 해양오염은 없었으나 A호의 좌현 현측이 일부 파공돼 화물창에 침수가 발생했다.

두 선박 모두 자력항해가 가능해 거문도 서도항으로 입항 후 조치 중에 있다.

해경은 침수가 발생한 화물창에 배수펌프를 이용해 침수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해경은 B선 선장 C씨(남, 54) 음주측정 결과 음주운항(혈중알콜농도 0.076%)으로 밝혀졌다.

여수해경은 정박 중이던 A호와 출항 중이던 B호가 충돌했다는 현장 진술을 토대로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