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산부 분만 도운 순천 119구급대원들
임산부 분만 도운 순천 119구급대원들
  • 조승화 기자
  • 승인 2020.07.29 09: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순천/남도방송] 30대 임산부가 119구급대의 도움을 받아 자택에서 건강한 아이를 출산했다.

28일 오전 5시50분쯤 전남 순천소방서에 "임산부의 양수가 터졌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신고를 받고 왕조동의 한 아파트로 출동한 왕조119안전센터 구급대원 김한수, 김효영 대원은 임산부 A씨의 양수가 터지고 출산이 진행된 상황을 확인하고 병원 이송 대신 급히 분만 유도를 시작했다.

A씨는 구급대의 도움을 받아 이날 오전 6시8분쯤 현장에서 건강한 딸을 출산했다.

김효영 소방사는 "119구급차 내에는 분만유도 장비인 탯줄클립과 보온포 등이 실려 있고, 평소 주기적으로 임산부 응급처치 교육을 받아 어렵지 않게 출산을 도울 수 있었다"며 "고생한 산모와 건강하게 태어난 아이에게 오히려 감사하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