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형 순천사랑상품권, 올해 마지막 10% 특별할인
카드형 순천사랑상품권, 올해 마지막 10% 특별할인
  • 조승화 기자
  • 승인 2020.11.26 13: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류형 상품권 특별할인 종료, 카드형은 예산소진 시까지 10% 할인판매
카드형 순천사랑상품권.
카드형 순천사랑상품권.

[순천/남도방송] 순천시가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카드형 순천사랑상품권에 대해 10% 특별할인 판매를 추진한다.

시는 지난 3월부터 10% 특별할인 판매를 추진하여 지류형 상품권은 총 310억원이 판매되어 지난 24일부터 예산소진으로 특별할인을 종료하고 5% 상시할인 판매로 전환한다.

카드형 상품권은 지난 10월 23일 출시되어 현재까지 약 4억 원이 판매되었으며, 총 50억 원이 판매될 때까지 10% 특별할인을 진행한다.

카드형 순천사랑상품권은 한국조폐공사 앱 ‘지역상품권 chak’을 통한 온라인 발급이나 순천시 관내 농협은행(지역농협, 축협, 원협, 낙협 포함)을 방문하여 연회비 없이 발급받을 수 있다. 

1인당 구입한도액은 지류형 상품권과 동일한 월 50만원이며, 평소에는 5% 할인구매가 가능하고, 이번 연말까지 10% 특별할인이 진행된다. 또 카드형 상품권 이용시 30% 소득공제 혜택도 누릴 수 있다.

카드형 순천사랑상품권은 가맹점에서 사용시 상품권 충전액이 우선 소진되며, 충전금액 초과나 비가맹점·후불교통카드·관외 지역에서 사용하는 경우에는 연결된 체크카드 계좌에서 결제가 된다.

카드형 순천사랑상품권 사용이 가능한 가맹점은 ‘지역상품권 Chak’에 접속하여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