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시 농업기술센터 종합 실험‧연구동 건립 추진
여수시 농업기술센터 종합 실험‧연구동 건립 추진
  • 조승화 기자
  • 승인 2021.04.15 14: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역 착수...흩어져 있는 연구시설 통합
여수시가 농업기술센터 내에 2023년까지 국비 28억 원, 시비 29억 원 등 총사업비 57억여 원을 투입해 종합 실험‧연구동을 신축한다. (사진은 실험‧연구동 조감도)
여수시가 농업기술센터 내에 2023년까지 국비 28억 원, 시비 29억 원 등 총사업비 57억여 원을 투입해 종합 실험‧연구동을 신축한다. (사진은 실험‧연구동 조감도)

[여수/남도방송] 여수시가 농업기술센터 내에 2023년까지 국비 28억 원, 시비 29억 원 등 총사업비 57억여 원을 투입해 종합 실험‧연구동을 신축한다. 

시에 따르면 지난 13일 농업기술센터 대회의실에서 종합 실험‧연구동 건립사업 건축설계용역 착수보고회가 열렸다. 

이날 보고회에는 윤혜옥 농업기술센터소장, 박정옥 (사)한국생활개선여수시연합회장 등 농업인단체대표와 연구시설 운용담당자, 설계용역사 대표 등 20여 명이 참석했다.

종합 실험‧연구동은 연면적 991㎡에 3층 규모로 설치해 그 동안 여러 곳에 흩어져 있던 노후 실험시설과 신규 시설을 하나로 통합하는 사업이다. 

노후 실험실 5개소와 신규 실험실 3개소를 통합하는 연구동을 신축하고, 기존 시설공간 리모델링과 각 시설별 연구용 기자재도 새로 구입한다.

친환경 농산물 및 안전먹거리 생산·관리를 위한 잔류농약분석실, 토양검정실, 돌산갓 유전자원연구실 등 지역 실정에 맞는 필수시설이 들어선다. 

시는 지난해 타당성 검토와 전남도 투자심사, 공유재산 관리계획 의결, 건축설계공모 등 행정절차를 이행하고 금년 3월 말 설계용역업체를 선정하는 등 첫 삽을 뜨기 위한 순조로운 출발을 보이고 있다.

시 관계자는 “연구시설 통합으로 원스톱 민원처리를 통한 농업인의 편의제공에 기여하고, 친환경 농산물 및 안전먹거리 생산·관리를 위한 행정 효율성이 크게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