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원을 말해봐” LG화학 여수공장 '지니데이' 12년째 지속
“소원을 말해봐” LG화학 여수공장 '지니데이' 12년째 지속
  • 조승화 기자
  • 승인 2021.05.11 16: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0년부터 추진...16개 아동센터와 자매결연..청소년 애로사항 청취 및 해결 앞장
LG화학 여수공장 봉사단이 지역아동센터에 필요한 물품(태블릿PC)을 지원하고 있다.
LG화학 여수공장 봉사단이 지역아동센터에 필요한 물품(태블릿PC)을 지원하고 있다.

[여수/남도방송] LG화학 여수공장(주재임원 윤명훈)은 ‘램프의 요정, 지니’가 돼 소원을 현실로 만들어 주는 특별한 활동을 5월 가정을 달을 맞아 펼쳐 호응을 얻고 있다.

LG화학은 지난 3일부터 오는 14일까지 여수공장 내 16개 단위공장과 일대일 결연을 맺은 지역아동센터에 물품을 후원한다. 

‘지니데이’는 램프의 요정 지니가 되어 지역아동센터의 애로사항과 희망사항을 청취하고 실질적인 도움을 제공하는 여수공장의 청소년 맟춤형 프로그램이다. 2010년 처음으로 실시된 이후 올해 12년을 맞이했다. 

LG화학 관계자는 “각 지역아동센터마다 특징이 다르고 필요로 하는 품목도 차이가 있어 사전 조사를 했다”며 이번 행사를 통해 아이들이 보다 쾌적한 환경에서 꿈과 희망을 키워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특히 지속되는 코로나 19로 인해 열악해진 교육환경에서도 성실히 학업을 전념 할 수 있도록 태블릿 PC와 책상을 교체하는 등 각 센터별로 시급하게 필요한 사항을 맞춤형으로 지원해 실질적인 도움을 주고 있다. 
 
한편, LG화학 여수공장은 '젊은 꿈을 키우는 사랑 LG'라는 사회공헌 슬로건 아래 지난 4월 저소득층 여성청소년 500여명을 위한 여성위생용품 지원 사업에 이어 이달에는 저소득 청소년 150여명 대상 치아 진료 사업인 ‘꿈꾸라 희망스마일’ 등 지역 청소년들의 건강 챙기기 등 다양한 지원활동을 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