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해경, 선박 급유작업 중 기름유출 긴급 방제
여수해경, 선박 급유작업 중 기름유출 긴급 방제
  • 조승화 기자
  • 승인 2021.05.23 12: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수/남도방송] 여수 오동도 앞 해상에서 선박 급유작업 중 연료유가 해상에 유출돼 해경이 긴급 방제작업으 추진하고 있다.

해경에 따르면 23일 오전 3시 55분께 여수시 오동도 동방 약 2.7km 해상 W정박지에서 1900톤급 외국적 화물선 A호(시에라리온선적, 승선원 12명)와 190톤급 급유선 B호(국내선, 승선원 4명)가 해상 급유작업 중 저유황중질유가 해상에 유출됐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신고 접수한 여수해경은 방제정과 경비함정 등을 현장에 출동 시켜 사고 현장 주변 갈색 유막(길이 30m, 폭 50m)을 발견하고 방제 작업을 펼치고 있다.

해경은 방제정 및 경비함정 4척을 동원해 유흡착재(방제물품)등을 이용하여 기름 수거 작업 및 함정 소화포 등을 이용하여 자연 소멸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사고는 화물선 A호가 190톤급 급유선으로부터 연료유를 공급받던 중 밸브 조작 미숙으로 연료유가 넘치며 기름이 유출된 것으로 보고 있다.

해경 관계자는 “방제작업을 마무리하는 대로 선박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자세한 사고원인과 유출량 등을 조사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