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대변인실 직원들, 광양지역 매실수확 일손돕기
전남도 대변인실 직원들, 광양지역 매실수확 일손돕기
  • 조승화 기자
  • 승인 2021.05.28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양/남도방송] 전남도청 대변인실 직원 15명은 28일 코로나19 장기화와 농촌 구인난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광양시 진월면 추동마을을 찾아 매실수확 일손돕기를 실시했다.

이날 도청 직원들은 일손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는 이강래 농가를 찾아 매실 450kg을 수확하고 선별을 도우며 구슬땀을 흘렸다.

시는 현재 51개 기관‧단체와 기업에서 490명이 참여해 49농가 60ha의 매실수확 일손돕기를 추진하고 있다.

대변인실 직원 김신희 씨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매실농가의 어려운 소식을 접하고 먼 거리임에도 직원 모두가 일손돕기에 참여하게 되었다”며, “이번 일손돕기가 농업인에게 보탬이 되고 힘을 얻는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