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스마트팜 청년창업 교육 인기
전남 스마트팜 청년창업 교육 인기
  • 임종욱 기자
  • 승인 2021.06.07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집 결과 132명 지원해 경쟁률 2.5대1

[전남/남도방송] 전라남도가 추진하는 스마트팜 청년창업 교육이 농촌 정착을 바라는 청년들에게 인기를 끌고 있다.

전남도는 ‘2021년 스마트팜 청년창업 보육사업’ 교육생 모집 결과 52명 모집에 132명이 지원, 2.5대1의 경쟁률을 보였다고 밝혔다.

스마트팜 청년창업 보육사업은 영농 지식과 기반이 없는 청년이 스마트팜에 취․창업하도록 교육하는 것이다. 작물 재배기술, 스마트기기 운용, 온실 관리, 경영·마케팅 등 기초부터 경영 실습까지 모든 과정을 20개월간 교육한다.

주요 인기 요인은 스마트팜혁신밸리 경영형 온실에서 1년간 스마트팜과 관련된 전 과정 실습할 수 있고, 교육 수료 후 첨단 시설을 갖춘 임대형 온실에서 3년간 영농하며 창농에 필요한 종잣돈 마련 기회가 있기 때문으로 분석됐다.

또한 신청 인원의 81%가 농업 이외 다양한 분야의 전공자로, 스마트팜의 미래 가능성을 보고 도전한 청년이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전남도는 신청자를 대상으로 서류전형 및 심층면접 심사해 오는 7월 말 52명을 최종 선발하고, 8월 오리엔테이션을 거쳐 9월부터 교육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