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코레일유통, 마을기업 판로 확대 맞손
전남도-코레일유통, 마을기업 판로 확대 맞손
  • 임종욱 기자
  • 승인 2021.06.08 14: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특산품 판매장 ‘고향뜨락’ 입점으로 우수 제품 전국 유통 기대

[전남/남도방송] 전라남도와 코레일유통(주), (사)전남마을기업협의회는 8일 전남지역 마을기업 판로 확대 업무협약을 했다. 전남도청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김영록 전남도지사와 조형익 코레일유통(주) 대표이사, 정송임 (사)전남마을기업협의회장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은 전남지역 25개 우수 마을기업의 187개 제품이 코레일의 지역특산품 판매장인 ‘고향뜨락’에 입점한 것을 계기로 진행됐다. 이로써 우수 전남 마을기업 제품이 코레일유통의 판매망을 통해 전국에 널리 알려질 것으로 기대된다.

협약에 따라 코레일유통은 사회적가치 확산을 위해 마을기업 등의 홍보 및 판로지원에 협력하고, 마을기업협의회는 제품의 품질 향상 등 고객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키로 했다. 전남도는 두 기관‧단체의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위한 활동을 적극 지원한다.

코레일유통(주)은 전국 기차역과 수도권 광역 전철역 등에서 ‘스토리웨이’ 편의점과 광고, 물류 지원 등 사업을 운영하는 코레일의 철도 관련 유통 판매 계열사다. 최근 청년층 창업지원 및 사회적경제기업 활성화 지원, 지역특산품 판로개척 등 기업의 사회적 가치 실현에 앞장서고 있다.

전남도는 전국에서 두 번째로 많은 마을기업을 보유하고 있다. 특히 최근 마을기업 증가세가 가파르며, 지난 2019년, 2020년 연속해서 전국 마을기업 경진대회에서 최우상을 수상했다. 천혜의 자연환경과 우수한 문화자원을 바탕으로 전남도의 지원과 주민의 열정이 합쳐진 결과다. 전남도는 양적인 성장에 머무르지 않고 내실 있게 발전하도록 앞장설 계획이다.

조형익 대표이사는 “전남의 마을기업의 큰 발전을 위해 코레일유통이 항상 함께하겠다”고 말했다.

김영록 도지사는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애쓰는 마을기업인에게 감사하다”며 “코레일유통을 통해 전남의 우수한 마을기업 제품이 전국으로 널리 알려지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어 “전남도는 마을기업인과 함께 양질의 상품을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