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록 지사, “이희호 여사 정신 이어 행복 전남을”
김영록 지사, “이희호 여사 정신 이어 행복 전남을”
  • 임종욱 기자
  • 승인 2021.06.10 15: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일 2주기 맞아 추모사 “화해․번영의 한반도 평화시대 앞장” 다짐
故 이희호 여사(오른쪽)와 김영록 전남지사.
故 이희호 여사(오른쪽)와 김영록 전남지사.

[전남/남도방송]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10일 고(故) 이희호 여사 2주기를 맞아 “여사께서 뿌린 민주주의와 인권, 평화의 밀알을 소중히 키워 더 행복한 으뜸 전남 시대를 꽃피우겠다”고 다짐했다.

김 지사는 이날 추모사를 통해 “여사께서는 여성운동의 선구자이자 민주화운동의 어머니였다”며 “200만 도민과 함께 마음 깊이 추모한다”고 밝혔다.

이어 “평생을 여성의 인권과 지위를 높이는 데 헌신하고, 독재의 어둠 속에서는 민주 투사이자 김대중 대통령님의 정치적 동반자로서 대한민국의 민주화를 이끄는 밝은 등불이 됐으며, 세 차례의 방북과 평화운동으로 남북평화에도 크게 기여했다”고 평가했다.

또한 “여사님의 숭고한 정신을 이어받아 ‘화해와 번영의 한반도 평화 시대’를 여는 데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김 지사는 또 “여사께서 뿌린 민주주의와 인권, 평화의 밀알을 소중히 키우고, 치열했던 삶을 늘 가슴에 새기며 ‘평화와 이웃을 사랑하는 행동하는 양심’으로 살아가겠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