곡성 도림사, 올 여름 비대면 안심 관광지 25선 선정
곡성 도림사, 올 여름 비대면 안심 관광지 25선 선정
  • 이도연 기자
  • 승인 2021.06.10 21: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곡성 도림사 계곡.
곡성 도림사 계곡.

[곡성/남도방송] 곡성 도림사가 한국관광공사가 선정한 올 여름시즌 비대면 안심 관광지 25선’에 선정됐다.

도림사는 천혜의 자연이 빚어낸 계곡을 따라 울창한 숲 속에 자리한 천년고찰로써, 신라 무열왕 7년(660년)에 원효대사가 창건했으며 도선국사, 사명대사, 서산대사 등 도인이 숲같이 많이 모여들었다고 전해지고 있다.
 
여름이면 계곡의 청함이 더욱 빛을 발하고 피로를 씻어주는 계곡물 소리, 근심을 잊게 하는 새소리, 지친 어깨를 토닥이는 서늘한 바람소리를 즐길 수 있어 코로나19로 지친 일상에 힐링을 선사하는 최고의 비대면 관광지로 꼽힌다.

곡성군 관계자는 “관광객이 안전하게 여름을 즐길 수 있도록 방역관리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곡성 도림사 입구.
곡성 도림사 입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