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AK플라자, 농특산물 판매 확대 손잡아
전남도-AK플라자, 농특산물 판매 확대 손잡아
  • 임종욱 기자
  • 승인 2021.07.19 15: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직거래장터 개장 등 온오프라인 판로 확대 협약

[전남/남도방송] 전라남도와 AK플라자는 19일 코로나19로 판매에 어려움이 있는 농어가와 소상공인을 위해 전남산 농수특산물 판로 확대 업무협약을 했다.

이날 전남도청 정약용실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김영록 전남도지사, 김재천 AK플라자 대표이사, 오대진 AK플라자 상품본부장 등이 참석했다.

협약에 따라 두 기관은 전남산 우수 농수특산물의 온․오프라인 판로 확대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협력한다. 전남도는 신선하고 안전한 농수특산물 생산․공급 체계를 구축한다. AK플라자는 전남 농식품 생산․가공업체의 입점․판매 수수료 우대, 직거래장터 판촉행사 개최를 비롯해 남도장터와 AK몰을 연계한 전남산 농수특산물 온라인 판매망 확충 등을 지원한다.

김 대표이사는 “전남도와 상생협력해 전남산 농수특산물의 판매가 확대되도록 적극 지원하겠다”며 “앞으로 구매 고객의 만족도와 생산자의 소득이 늘고, 지역경제가 활성화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 지사는 “농어업인과 소상공인에게 실질적 도움을 주는 부분이 판로 지원”이라며 “AK플라자의 온·오프라인 판매망을 이용해 전남 농수특산물의 판로 확대를 다변화하고, 안전한 먹거리를 안정적으로 공급하겠다”고 밝혔다. 

전남도와 AK플라자는 코로나19로 위기에 빠진 농어가를 돕기 위해 지난 9일부터 15일까지 AK플라자 분당점에서 전남 농수특산물 직거래장터를 운영, 6천200만 원의 매출을 올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