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안 교육지원청사, 2024년 7월까지 압해도로 이전
신안 교육지원청사, 2024년 7월까지 압해도로 이전
  • 임예지 기자
  • 승인 2021.08.02 15: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육부 중앙투자심사 통과..관할행정구역 이전으로 행정서비스 향상 기대
전남도교육청.
전남도교육청.

[신안/남도방송] 신안 교육지원청 청사 이설이 본격 추진된다.

전라남도교육은 신안교육지원청 청사 이설 사업이 교육부 중앙투자심사에서 통과됐다고 2일 밝혔다.

이에 따라 2024년 7월을 목표로 추진될 계획이다.

이설되는 신안교육지원청 청사는 신안군 압해읍 동서리 1만 2670㎥ 부지에 사업비 126억원을 들여 2동(지상 3층, 지하1층)으로 신축한다.

특히, 청사 내에 소프트웨어ㆍ메이커ㆍ수학 등을 바탕으로 한 창의융합교육체험센터를 통합ㆍ설치해 미래 교육에 대비한 학습 환경을 선제적으로 구축한다.

목포시 중동 현 청사는 1969년에 지어져 시설이 낡은데다 장소가 좁아 늘어나는 교육행정수요에 부응하기 어려운 상황이고, 주변이 근대역사 문화재보호구역으로 지정돼 증ㆍ개축이 어려운 실정이다.

신안교육지원청은 이번 청사이전으로 2011년 압해도로 이전한 신안군청과 긴밀한 교육협력을 추진할 수 있게 됐다.

또, 2019년 4월 천사대교 개통으로 관내 학교에 대한 지리적 접근성도 향상돼 보다 질 높은 행정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장석웅 교육감은 “이번 신안교육지원청 청사이설로 4차산업혁명 시대에 대비한 창의융합 인재 육성에 박차를 가하게 됐다.”면서 “섬이 많은 신안 지역의 특성을 잘 살린 교육행정을 펼쳐 학생들에게 꿈과 행복을 키워주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