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지역 백신 접종…9월 말 80% 전망
전남지역 백신 접종…9월 말 80% 전망
  • 임종욱 기자
  • 승인 2021.09.07 15: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석 전까지 도민 17만명 대기…하루 평균 1만2천건
코로나19 백신접종 주사를 맞는 장면.
코로나19 백신접종 주사를 맞는 장면.

[전남/남도방송] 전라남도가 추석 연휴를 앞두고 코로나19 예방 접종에 박차를 가하고 있어 9월 말까지 접종률 80% 달성이 무난할 전망이다.

전남도는 3분기 접종계획에 따라 18~49세와 발달장애인 등 41만 명을 대상으로 지난달 26일부터 접종을 하고 있다.

사전예약자는 28만 4천 명(예약률 69.3%)이며, 지금까지 5만 명이 1차 접종을 했고 9월 말까지 23만 명이 접종 대기 중이다.

특히 추석 연휴 전날인 17일까지 접종 대기자는 17만 명으로 전체 대기자의 65%나 된다. 추석 고향 방문을 앞두고 접종을 서두르겠다는 수요로 보인다.

하루 평균 접종 예정 건수는 1만 2천 건 내외로 도내 접종 역량을 감안할 때 9월 말까지 접종률 80%를 달성할 것으로 예측된다. 전남도는 접종률 80% 달성 시 집단면역이 70% 이상 형성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강영구 전남도 보건복지국장은 “주요경제활동 인구인 18~49세 예방접종은 코로나19 집단면역 형성에 가장 중요한 구간”이라며 “모두의 안전을 위해 대상자께서는 한 분도 빠짐없이 사전예약 등 일정에 맞춰 접종에 적극 동참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18~49세·발달장애인 사전예약은 예방접종누리집(https://ncvr.kdca.go.kr)이나 시군 콜센터를 통해 18일까지 진행한다.

7일 현재 전남지역 확진자는 35명이 추가로 늘어 총 2천730명이다. 지역감염은 2천575명, 해외유입은 155명이다. 백신 접종률은 67.8%로 도민 125만 명이 1차 접종을 마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