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시, 코로나19 전담부서 기능개편..일상회복 전력
순천시, 코로나19 전담부서 기능개편..일상회복 전력
  • 임종욱 기자
  • 승인 2021.11.03 14: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건소 재택치료관리팀 신설..재택치료 불안감 해소 지원
순천시보건소.
순천시보건소.

[순천/남도방송] 순천시가 그동안 코로나19 감염병을 전담 대응하고 있던 보건소 감염병관리과의 기능개편을 통해 빈틈없는 감염병 관리로 단계적 일상회복을 앞당겨 나갈 방침이다.

시는 올해 1월 전남 지자체 최초로 코로나19 감염병 전담부서인 감염병관리과를 신설해 지역사회 확진에 선제적으로 대응해왔다.

지역 의료기관과 민·관 협력으로 24시간 감시 및 신고체제를 유지하고, 상시 선별진료소 4곳과 이동 선별검사소를 128회 운영하면서 39만건 이상의 선제적 진단검사를 실시하고 17만명 이상의 자가격리자를 관리했다.

또한 지침보다 강화된 역학조사로 확진환자를 조기에 발견하여 감염병의 지역사회 확산 방지에 힘써왔다.

시의 이런 노력과 더불어 백신접종완료률 75%를 상회하면서 올해 9월까지 월 100명을 상회하였던 확진자가 10월 이후 20여 명으로 급감했다.

이에 따라 시는 단계적 일상회복을 위한 방역체계로 전환하면서 기존 감염병관리과의 기능개편을 통해 재택치료관리팀을 신설했다.

채택치료관리팀은 자가격리자를 관리하고, 무증상 확진자 모니터링으로 증상악화 방지 등 재택치료를 돕는 역할을 수행한다.

시 보건소 관계자는 “시민들이 안전하고 완벽한 일상을 회복하는 그날까지 예방접종자를 포함한 실내·외 마스크 의무 착용, 주기적인 환기, 신속한 진단검사 등 기본방역 수칙을 철저히 지켜주시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