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기명 여수시장 후보, 민생후보들과 필승 향해 출정
정기명 여수시장 후보, 민생후보들과 필승 향해 출정
  • 조승화 기자
  • 승인 2022.05.19 15: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수/남도방송] 더불어민주당 정기명 여수시장 후보를 비롯한 주철현, 김회재 국회의원, 시·도의원 등 ‘민생후보’들이 원팀으로 6.1 전국동시 지방선거 필승을 결의하는 출정식을 가졌다. 

더불어민주당 정기명 여수시장후보 선거대책본부에 따르면 정기명 여수시장 후보는 19일 오전 10시 30분 이순신광장에서 시도의원 후보들과 함께 원팀으로 필승을 결의하는 출정식을 갖고, 시민들과 만남을 시작했다. 을지역은 이날 오후 5시 30분 부영3단지 사거리에서 개최된다.

이날 출정식에는 민생후보들은 깨끗하고 공정한 선거와 낮고 겸손한 정책선거를 펼쳐 승리를 결의했고, 정기명 여수시장 후보와 공정·소통·통합의 시정 경영비전 실현을 통한 여수의 부흥을 위해 원팀으로 함께 뛰기로 약속했다.

정기명 여수시장 후보는 인사말을 통해 “이번 선거는 진정한 3려 통합을 이루는 선거이자 또한, 코로나에서 벗어나 하루빨리 일상으로 돌아가 새로운 100년을 준비해야 하는 중요한 선거”라며, “이제 모두가 하나가 되어 희망을 이야기하자”고 외쳤다.

이날 출정식에 참여한 민생후보들은 결의문 낭독을 통해 깨끗하고 공정한 선거와 낮고 겸손한 정책선거를 펼치겠다고 다짐했다.

선대본 관계자는 “이번 출정식은 민주당의 필승을 다짐하는 의미도 있겠지만 원팀과 화합으로 여수시 발전과 시민행복을 위해 봉사한다는 각오를 새기는 자리”라면서 “갑과을 지역을 순회하며 시민들에게 이 같은 뜻을 알릴 계획이다.”고 말했다.

한편, 정기명 시장후보는 이날 오전 7시 둔덕 11호 광장에서 아침출근 인사를 시작으로 선거운동에 돌입했으며, 자산공원 충혼탑 참배와 갑지역 출정식, 교통시장. 한재사거리 유세, 대교·국동·월호동 유세를 하며 선거운동 첫날 일정을 소화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