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시-롯데케미칼 여수공장, 희망하우스 ‘22호’ 준공
여수시-롯데케미칼 여수공장, 희망하우스 ‘22호’ 준공
  • 조승화 기자
  • 승인 2022.12.01 13: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달 30일 화양면 홀로사는 어르신댁에서 주거환경개선사업 현판식 가져
여수시, 2013년부터 희망하우스 사업 시작…22가정에 따뜻한 보금자리 마련 

[여수/남도방송] 여수시(시장 정기명)가 롯데케미칼(주) 여수공장(본부장 박수성)과 함께 화양면 저소득 복지위기가구를 위한 ‘희망하우스 22호’를 준공하고 지난달 30일 현판식을 가졌다.

이날 현판식에는 정기명 여수시장과 롯데케미칼(주) 여수공장 박수성 본부장, 여수시노인복지관 김진우 관장, 화양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 김만곤 위원장, 박상식 이장 등 30여 명이 참석했다.

시에 따르면 이번 화양면 희망하우스 22호 가구는 지체장애를 가진 홀로사는 어르신 세대로 근로능력이 없고 열악한 환경에서 생활해 시급히 주거환경개선이 필요한 상황이었다.

특히 화장실이 건물 밖 도로가에 위치해 안전이 우려되고, 욕실 겸 부엌 또한 재래식으로 고령의 장애를 가진 어르신이 사용하기에는 위험하고 큰 불편이 있었다.

어르신의 어려운 사정을 들은 롯데케미칼(주) 여수공장은 주거환경 개선을 위해 1천5백만 원을 선뜻 기탁했고, 민‧관이 힘을 모아 이번에 안전한 새 보금자리를 마련하게 됐다.

여수시노인복지관과 토탈하우징에서는 화장실 설치와 입식 부엌공사, 현관과 방의 창호 교체, 도배와 장판, 지붕 처마 교체, 균열된 외벽 보수 등 전면적인 주택 개보수를 진행하며 힘을 보탰다.

현판식에 함께한 롯데케미칼(주) 여수공장 박수성 본부장은 “도움의 손길이 꼭 필요한 어르신께 안전하고 깨끗한 보금자리를 마련해드리게 되어 정말 기쁘다”면서 “소외된 이웃에게 늘 힘이 되는 기업이 되도록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정기명 여수시장은 “희망하우스가 한 집, 한 집 생길 때마다 너무 기쁘고 뿌듯한 마음이다. 22호 희망하우스를 선물해주신 롯데케미칼(주) 여수공장 임직원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면서 “앞으로도 많은 분들의 도움으로 더 많은 희망하우스를 지어 다함께 행복한 여수를 만들어가겠다”고 전했다.

여수시 ‘희망하우스’는 민간 후원처와 연계해 열악한 주거환경에서 생활하는 저소득 복지위기가구에 쾌적하고 안전한 새 보금자리를 마련해주는 민관협력 사업이다.

2013년부터 시작해 현재까지 3억 2천여만 원의 후원으로 희망하우스 22개소를 탄생시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