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주 세지면 출신 독지가, 고향에 계란 1000판 기탁
나주 세지면 출신 독지가, 고향에 계란 1000판 기탁
  • 조승화 기자
  • 승인 2018.06.29 11: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지면 출신 나병선 씨, “양계농가와 지역 어르신들에게 소소한 힘 드리고싶어”

나주시 세지면에 지역 출신 독지가가 마을 노인들을 위해 계란 1000판을 기탁해 미담이 되고 있다.

주인공은 세지면 송제2구 화탑마을 출신인 나병선(49)씨.

지난 25일 공산면 양계단지에서 계란 1,000판을 직접 구입해 세지면에 기탁한 나 씨는 “소소하지만 고향에 대한 사랑을 실천할 수 있는 기회가 된 것 같아, 뿌듯하다. 이번 기부를 시작으로 지역에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이웃을 위해 어떤 일이든 앞장서겠다.”며, “계란 파동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양계농가에도 조금이나마 힘이 됐길 바란다.”고 따듯한 소감을 전했다.

이에 세지면 벽산리 김 모 이장은 “각고의 노력 끝에 성공을 거둔 뒤에도 늘 고향을 잊지 않는 나 씨의 마음이 전해질 수 있도록 어르신들께 잘 전달하겠다.”고 감사의 뜻을 밝혔다.

김인자 세지면장은 “지역 어르신을 위한 정성 어린 기탁자의 따듯한 마음에 감사드리며, 향우들의 애향심을 밑거름 삼아 어려운 이웃과 함께 더불어 살아가는 지역공동체 구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