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례군청 여자씨름단 이연우·엄하진 선수 체급장사 등극
구례군청 여자씨름단 이연우·엄하진 선수 체급장사 등극
  • 이도연 기자
  • 승인 2020.12.15 09: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례군청 씨름단 3체급 중 2체급 석권

[구례/남도방송] 이달 8일부터 13일까지 6일간 전라북도 정읍시에서 열린 '위더스제약 2020 천하장사씨름대축제'에서 구례군청 반달곰씨름단 매화급(이연우)과 국화급(엄하진) 2체급을 석권하며 최정상에 올랐다.
 
매화급에서 이연우 선수는 8강전 양윤서(구례군청), 4강전 한유란(거제시청) 선수 등 매화급 최정상을 물리치고 결승에 올라 김시우(화성시청) 선수를 2대0으로 꺾고 우승을 차지했다.

또한 국화급에서는 구례여자천하장사대회 우승을 차지했던 엄하진 선수가 김주연(화성시청) 선수를 만나 첫째 판을 졌지만, 둘째, 셋째 판을 연달아 이기며 2개 대회 연속 우승을 차지하며 국화급 신흥 강자로 떠올랐다.

이밖에도 구례군청 씨름단은 무궁화급 김다영(구례군청) 선수가 2위를 차지하며 이번 대회 3체급 중 매화급, 국화급 2체급을 석권하고 무궁화급 2위를 차지하는 등 최고의 성적을 거두며 여자씨름 발상지로서의 위상을 드높였다.

군 관계자는 “여자씨름을 발전시키고 대중화하는데 아낌없는 지원을 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