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대, 외국인 유학생에 800만 원 상당 물품 전달
순천대, 외국인 유학생에 800만 원 상당 물품 전달
  • 임예지 기자
  • 승인 2021.03.19 15: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컵라면·각티슈·세제 300세트, 덴탈마스크 등 권분 기탁
순천시 지난 18일 순천대 외국인 유학생 300명에게 800만 원 상당의 권분가게 기부물품을 전달했다. 
순천시 지난 18일 순천대 외국인 유학생 300명에게 800만 원 상당의 권분가게 기부물품을 전달했다. 

[순천/남도방송] 순천시는 지난 18일 순천대 외국인 유학생 300명에게 800만 원 상당의 권분가게 기부물품을 전달했다. 

시는 코로나19 장기화로 개강이 연기되고 타국에서 힘들게 유학생활을 하고 있는 학생들에게 코로나19 극복의 응원 메시지를 담아 유학생들에게 권문물품을 전달했다.

특히, 외국인 유학생 중에는 군사 쿠데타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미얀마 유학생 24명이 포함 돼있어 힘든 시기를 극복하도록 용기를 불어 넣었다. 

전달된 권분물품은 시민 및 단체·기업들의 후원과 기부로 이루어졌다.

컵라면·각티슈·세제 300세트, 덴탈마스크 1만매, 여성위생용품, 음료, 과자 등 800만원 상당의 생활물품들로 구성됐다.

허석 시장은 “코로나19 방역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는 만큼 학생들도 코로나19를 잘 극복하고 활기찬 대학생활을 이어 나갔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달 2일 개소한 권분가게는 현재까지 5000여명이 이용한 것으로 나타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