곡성 섬진강기차마을 입장객 총량제 실시
곡성 섬진강기차마을 입장객 총량제 실시
  • 이도연 기자
  • 승인 2021.05.11 14: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시 입장객 1만2000명으로 제한
곡성 섬진강기차마을 전경.
곡성 섬진강기차마을 전경.

[곡성/남도방송] 곡성군이 코로나19 상황이 안정될 때까지 섬진강기차마을 입장객 총량제를 실시한다.

입장객 총량제 기간 중에 섬진강기차마을 동시 입장객 수는 1만2000명 이하를 유지하게 된다. 기차마을 내 입장객 수가 1만2000명을 넘으면 더 이상 매표가 진행되지 않고, 퇴장객이 발생하는 수만큼만 순차적으로 매표 및 입장이 이루어지는 방식이다.

또한 기차마을 내에 있는 각각의 시설별로도 전자출입명부를 작성토록하며 입장객 수를 제한한다.

기차마을 측은 효과적인 입장객 총량제 운영을 위해 방역 수칙 계동활동에 힘쓰고 있다.

특히 관광객이 많이 찾는 주말에는 포졸 복장을 한 계도요원들이 기차마을 곳곳을 순회하며 거리두기, 마스크 착용, 취식 중 대화금지 등 방역 수칙을 안내한다.

최근 기차마을에는 장미공원에 장미가 만개하며 많은 관광객들이 방문하고 있다.

또한 버블과 마임, 버스킹 공연에서부터 짚풀공예 및 대장간 체험 시연까지 다양한 프로그램 덕에 가족 방문객이 많다.

군 관계자는 "방문객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방역 지침과 단계에 따라 안심하고 찾아올 수 관광지를 만들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