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 8개 신규 택지 개발 '순항'...8만 인구 유입 목표
광양 8개 신규 택지 개발 '순항'...8만 인구 유입 목표
  • 조승화 기자
  • 승인 2021.05.12 08: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와우, 광영·의암, 성황·도이, 인서, 덕례·도월, 황금지구 등 완공 눈앞
성황·도이지구 도시개발사업 공동주택 건설현장.
성황·도이지구 도시개발사업 공동주택 건설현장.

[광양/남도방송] 광양시가 8개 신규 택지지구의 도시개발사업에 속도를 내고 있다. 

'인간과 자연이 공존하는 스마트 그린 도시 조성'을 표방하며, 537만5000㎡(163만평) 면적에 3만1607가구와 인구 7만8014명 유입을 목표로 하고 있다.

중마동 와우마을 와우지구 도시개발사업은 63만6000㎡ 규모로 2014년 6월 26일 전라남도로부터 실시계획인가를 승인받은 후 지난해 9월 23일에 사업을 완료해 3620세대, 9777명을 수용하게 된다.

공동주택(아파트)은 3개소로 LH행복주택 830세대는 오는 7월 준공을 앞두고 있으며, 동문굿모닝힐맘시티 1114세대는 2023년 1월 준공을 목표로 공사를 추진 중이고, 중흥 S-클래스 902세대도 사업계획 승인 절차를 진행 중이다.

광영·의암지구 도시개발사업은 54만6000㎡ 규모로 2015년 1월 전라남도로부터 실시계획인가를 승인받은 후 지난달 사업을 완료해 2404채에 6490명 수용 예정이다.

공동주택(아파트)은 2개소로 덕진의봄아파트 924세대는 건축이 완료돼 올해 3월부터 입주를 시작했으며, 영무예다음 아파트는 사업계획 승인을 준비하고 있다.

성황·도이지구 도시개발사업은 65만4000㎡ 규모로 2017년 2월 2일 전라남도로부터 실시계획인가를 승인받은 후 2732세대, 7104명을 수용할 계획으로 올 12월 도시개발사업 완료를 목표로 공사를 추진하고 있다.

아파트는 3개소로 대우푸르지오 1140세대는 올 10월 준공을 목표로 마감공사를 추진 중이며, GS자이 704세대는 2022년 8월 준공을 계획으로 골조 공사를 추진하고 있고, 임대아파트 486세대는 사업계획을 승인받고 착공을 준비하고 있다.

광양읍 목성리 일원 인서지구 도시개발사업은 62만6000㎡ 규모에 1006억 원을 투입해 2628세대, 6073명을 수용할 계획이다.

내년 7월 광양 북초등학교 주변에 모델하우스를 조성할 계획이며, A1(임대, 724세대), A2(임대, 766세대) 블록은 2022년 5월 준공을 목표로 공사를 추진 중이다.

전남개발공사와 광양시가 MOU를 체결해 광양읍 덕례·도월 도시개발사업은 95만1000㎡ 규모에 4478억 원을 투입해 5310세대, 1만2213명을 수용하는 사업지구로써 2021년 4월 지방공기업 평가원 사업 타당성 심의를 완료했다.

올 하반기에 전라남도의회 신규사업 투자 동의(안)를 의결받아 2022년 사업구역 지정 및 개발계획 승인을 목표로 조사·설계 외 각종 영향평가 용역을 착수해 각종 행정절차(지장물 조사 등)를 이행할 계획이다.

황금지구 토지구획정리조합에서 황금동 일원에 추진 중인 황금지구 토지구획정리사업은 99만2000㎡ 규모에 5721세대, 1만2970명을 수용하는 사업지구로써 공사 추진 중이다.

시 관계자는 “8개 지구 도시개발사업 추진으로 도‧농간 지역 균형 발전을 도모하고 정주기반을 마련해 유입인구 대비 안정적인 주택용지 공급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