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록 지사, 한전공대에 “지역 학생 선발해야” 요청
김영록 지사, 한전공대에 “지역 학생 선발해야” 요청
  • 임종욱 기자
  • 승인 2021.05.20 08: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의준 총장과 대형 연구시설 국가사업 반영 등 상생방안 논의
김영록 전라남도지사가 윤의준 한국에너지공과대학교 총장과 개교 준비 사항을 공유하고, 지역 우수 학생 선발에 협조해줄 것을 강력히 요청했다.
김영록 전라남도지사가 윤의준 한국에너지공과대학교 총장과 개교 준비 사항을 공유하고, 지역 우수 학생 선발에 협조해줄 것을 강력히 요청했다.

[전남/남도방송] 김영록 전라남도지사가 윤의준 한국에너지공과대학교 총장과 개교 준비 사항을 공유하고, 지역 우수 학생 선발에 협조해줄 것을 강력히 요청했다.

김 지사는 지난 18일 도청에서 윤 총장을 만나, 나주 빛가람 혁신도시에 설립되는 세계 유일 에너지 특화대학인 한국에너지공대의 2022년 3월 개교 준비사항을 살피고, 전남도와 대학 간 상생발전 방안을 논의했다.

김 지사는 “한국에너지공대는 나주만이 아니라 전남 전체가 도움을 받을 수 있는 대학으로, 광주․전남 학생들이 마음껏 공부하고 꿈을 펼치는 기회의 장”이라며 “지역 우수 학생이 대학에 입학하도록 대학 측에서 적극 협조해주길 바란다”고 강력히 요청했다.

이어 “전남도와 한국에너지공대가 협력해 에너지 아일랜드 조성, 그린수소메가클러스터 구축, 초강력레이저센터 구축 등 한국에너지공대와 연계한 대형 연구시설·R&D 사업이 국가사업에 반영되도록 공동 노력하자”고 말했다.

이에대해 윤 총장은 “지역 우수 학생 모집을 위해 대학에서도 다방면의 홍보 방안을 마련하고 있고, 교수들이 학교 등 교육 현장에 나가 직접 유치할 것”이라며 “도에서도 우수 교수, 학생 유치를 위해 국제학교 조성 등 정주 여건 개선에 적극 힘써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국에너지공대는 세계 유일의 에너지 특화 연구·창업형 인재 양성 대학으로, 현재 학교법인 설립, 학교 부지 등기 이전을 완료했다. 앞으로 한국에너지공과대학교법 및 시행령 제정, 캠퍼스 착공, 학생 모집공고 등 대학 설립 절차를 계획대로 추진, 2022년 3월 개교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