곡성군, 도내 최초로 업무추진비 등 제로페이 결제 도입
곡성군, 도내 최초로 업무추진비 등 제로페이 결제 도입
  • 이도연 기자
  • 승인 2021.05.20 09: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무추진비, 급량비 등 적용...수수료 부담 없어 소상공인에 혜택
곡성군청.
곡성군청.

[곡성/남도방송] 곡성군이 도내 최초로 기관 회계 지출 시스템에 기업 제로페이를 도입했다.

군은 지역 소상공인의 가맹점 수수료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제로페이를 도입했다고 취지를 설명했다.

기업 제로페이는 제로페이의 법인 전용 서비스로 업무추진비나 특근매식비 등을 제로페이로 결제할 수 있다.

군은 업무추진비와 급량비 등을 기업 제로페이로 결제해 자영업자의 수수료 부담을 줄이겠다는 방침이다.

또한 기업 제로페이는 NH모바일G 앱을 통한 직불 결제 방식이기 때문에 사용도 편리하고 자금관리나 회계관리의 투명성도 높일 수 있다.

군은 시행에 앞서 지난 13일 각 부서의 지출업무 담당자 교육과 시범 운영 등을 거쳐 20일부터 기업제로페이 시스템으로 전환했다.

군 관계자는 “기업제로페이 도입으로 소상공인의 경영부담을 덜고 지역상권에 작은 힘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앞서 군은 2019년 도내 최초로 제로페이와 연계한 모바일 곡성심청상품권을 발행한 바 있다.

그 결과 모바일상품권 월 평균 사용액은 4억 5000만원 정도로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큰 도움이 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