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시-서울 양천구, 월등복숭아농가 돕기 팔걷어
순천시-서울 양천구, 월등복숭아농가 돕기 팔걷어
  • 임종욱 기자
  • 승인 2021.08.17 1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월등면 복숭아 2000만원 상당 600박스 구매

[순천/남도방송] 순천시와 서울시 양천구가 손잡고 코로나19로 농산물 판매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순천시 월등면의 복숭아 농가를 돕기 위해 나섰다.

순천시는 올해 코로나로 인해 월등복숭아축제를 취소한 상황에서 순천시의 자매도시인 서울 양천구에서 월등복숭아 600박스(2000만원 상당)를 구매했다.

장봉식 순천월등복사골영농조합대표는 “자매도시 양천구의 통큰 결정에 고마운 마음을 전하며, 농가들의 기뻐하는 모습에 웃음이 절로난다”고 말했다 

양천구 관계자는 “코로나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자매도시의 농가를 돕는 것은 당연한 일이다”며 “월등복숭아는 맛도 모양도 일품이다”고 칭찬했다.

이번 양천구의 도움으로 두 도시는 자매도시의 의미를 되새기며 앞으로도 상호협력과 우의증진을 위해 노력하기로 했다.

순천시 관계자는 "월등복숭아농가 돕기에 힘입어 다른 자매도시에도 순천시 특산물 홍보를 이어 갈 예정"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