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시 임시 접종센터 개소...백신 사각지대 해소 나서
순천시 임시 접종센터 개소...백신 사각지대 해소 나서
  • 임종욱 기자
  • 승인 2021.11.12 16: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일~29일, 송광·외서·낙안면 방문 접종
순천에서 최근 일가족이 코로나19에 확진됐으나, 가족 중 유일하게 화이자 백신 2차 접종을 받은 70대 남성만 감염이 되지 않아 백신접종의 예방 효과로 분석되고 있다.
순천에서 최근 일가족이 코로나19에 확진됐으나, 가족 중 유일하게 화이자 백신 2차 접종을 받은 70대 남성만 감염이 되지 않아 백신접종의 예방 효과로 분석되고 있다.

[순천/남도방송] 순천시가 의료기관이 없는 송광·외서·낙안면을 대상으로 임시 접종센터를 운영한다.

임시 접종센터는 오는 15·16·18일 낙안면, 22·23일 송광면, 29일 외서면에서 75세 이상 어르신 추가접종 대상자, 미접종자, 외국인을 대상으로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진행한다.

해당 지역의 보건지소에서 오전 9시부터 오후 3시까지 접종을 진행하여 보다 가까운 곳에서 안전하게 코로나19 백신접종을 실시한다는 계획이다.

특히 외국인 경우 국적과 거주지, 직업, 등록 여부 등을 불문하고 외국인이면 누구나 접종을 받을 수 있다. 미등록 외국인의 경우 원스톱으로 당일 현장접종센터에서 임시번호를 발급받고 접종받을 수 있다.

시 보건소 관계자는 “의료기관이 없는 지역의 어르신들의 이동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직접 찾아가는 현장 접종센터를 운영하게 됐다.”면서 “안전하고 세심한 예방접종을 통해 주민들이 편리하게 접종 받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돌파감염 사례가 증가하고 있다.”며, “일정 시간이 지나면 면역력이 감소되므로 추가접종에 적극 참여해 주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11월 11일 기준 순천시 코로나19 예방접종 1차 접종자의 인구 대비 접종률은 80.4%이며, 접종 완료자는 214,826명으로 순천시 전체 인구 대비 76.5%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