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 출신 여인태 신임 해경교육원장 취임
여수 출신 여인태 신임 해경교육원장 취임
  • 조승화 기자
  • 승인 2021.12.27 15: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 생명과 안전 최우선...지역사회와 함께할 터" 포부
제14대 해양경찰교육원장으로 여수 출신인 여인태(56) 경무관이 27일 취임했다.
제14대 해양경찰교육원장으로 여수 출신인 여인태(56) 경무관이 27일 취임했다.

[여수/남도방송] 제14대 해양경찰교육원장으로 여수 출신인 여인태(56) 경무관이 27일 취임했다.

여 신임 원장은 여수고등학교와 한국해양대학교 항해학과, 연세대학교 행정대학원(법학석사)을 졸업 후 1993년 경찰간부후보생 41기로 임용, 해양경찰에 입직했다.
 
여 원장은 27일 첫 번째 일정으로 공식적인 업무에 앞서 교육원 내 충혼탑을 방문, 국민과 국가를 위해 헌신하다 순직하신 호국영령들의 넋을 위로하고 참배했다.

이어 코로나19 확산세 감안, 별도의 취임식 없이 본관 10층 대회의실에서 주요 간부들만 참석한 가운데 현안 업무를 청취한 뒤 곧바로 교직원 근무지를 직접 찾아 일일이 인사했다.

여 원장은 취임사를 통해 "국민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는 현장에 강한 인재양성을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지역사회와 함께하고 시민들로부터 사랑과 신뢰를 받는 해양경찰교육원이 되어야 한다."고 당부했다. 

한편, 여 신임 원장은 해양경찰청 대변인과 국제협력·정보·경비과장, 서귀포·여수해양경찰서장, (구)국민안전처 감사담당관, 해양경찰청 수사정보국장, 제주지방해양경찰청장 등을 거쳐 해양경찰교육원장으로 취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