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체기사 지자체소식
광양시, 주민들의 오랜 숙원인 옥곡면 백양마을 회관 준공남․여 경로당, 태양광 등 시설 갖춰, 이웃 간의 정을 나누는 장소로 활용 기대
  • 조승화 기자
  • 승인 2018.03.13 11:20
  • 호수 0
  • 0면
  • 댓글 0

광양시는 지난 3월 12일 옥곡면 백양마을회관에서 문병한 안전도시국장, 도․시의원, 지역주민 등 50여 명 참석한 가운데 준공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마을회관 건립을 축하하고, 마을 회관 건립에 도움을 준 정현복 시장을 비롯한 관계자 분들께 노고에 감사하는 의미로 마을주민들이 직접 준비했다.

그동안 주민들이 이용하고 있는 기존의 마을회관은 30여 년 전에 건립돼 시설이 노후하고 협소할 뿐만 아니라 비가 올 경우에는 누수가 발생했었다.

또 화장실이 외부에 위치하는 등 마을 주민들이 회관을 이용하는데 큰 불편을 겪어 왔다.

시는 마을회관 건립을 위해 자부담을 포함한 총 1억 6천 5백만 원의 예산을 투입해 지난해 12월 연면적 81.74㎡, 지상1층 규모의 마을회관을 건립했다.

이번에 건립된 마을회관에는 남‧여 경로당, 태양광, 주방시설 등의 편의시설을 갖춰 주민들이 편하게 머무를 수 있게 됐다.

정정부 백양마을 이장은 “마을주민들이 이웃과 정을 나누고 평안한 여가를 보낼 수 있는 마을회관이 새롭게 건립돼 매우 기쁘다”며 “마을의 오랜 숙원사업이었던 마을회관을 건립하는데 물심양면으로 도움을 주신 시 관계자 여러분께 마을주민을 대표해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소감을 밝혔다.

정현복 시장을 대신해 참석한 문병한 안전도시국장은 “이번 마을회관 준공으로 그동안 주민들의 오랜 숙원을 해소하는데 도움이 되었기를 바란다”며, “새로 신축한 마을회관에서 마을 주민과 어르신들께서 건강한 여가생활을 즐기며, 이웃 간에 정을 나누는 장소로 널리 이용해 주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