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흥 간척지 쌀, 해외 수출 물꼬
고흥 간척지 쌀, 해외 수출 물꼬
  • 조승화 기자
  • 승인 2019.03.18 18: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흥양농협 해맞이 쌀 20톤, 몽골 수출

[고흥/남도방송] 고흥 반도의 비옥한 간척지에서 생산된 고품질의 쌀이 몽골 수출길에 올랐다.

흥양농협은 몽골 툴투시인터내셔널과 수출계약을 체결하고 지난 15일 광양항을 통해 해맞이 쌀 20톤을 전량 수출했다. 향후 몽골 바이어 초청을 통한 수출협약 체결로 수출규모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흥양농협 해맞이 쌀은 청정지역 해창만 간척지에서 생산되어 미질이 우수하고 밥맛이 좋아 품질 면에서 월등히 뛰어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흥양농협 관계자는 "고흥쌀의 뛰어난 품질을 바탕으로 국내뿐 아니라 해외에서도 사랑받는 쌀로 거듭나도록 노력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군 관계자는 “고품질 고흥쌀을 지속적으로 수출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며 "쌀은 물론 유자, 김 등 고흥 농수특산물의 안정적인 해외 판로 확보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